데일리즈
경제경제 브리핑
한샘, 홈리모델링 가구, 생활용품까지 모든 것 한 자리에서 해결
강수연 기자  |  dailies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데일리즈】강수연 기자

한샘(대표이사 최양하)은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아이파크몰 리빙파크 5층에 홈리모델링 공사부터 가구, 생활용품까지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한샘 디자인파크 용산아이파크몰점’을 오픈한다.

디자인파크 용산아이파크몰에서는 부엌가구와 욕실은 물론, 붙박이장, 창호, 마루, 도어, 조명 등 기본공사에 필요한 건자재까지 다양하게 확인할 수 있다.

13일 한샘에 따르면 14일 오픈하는 디자인파크 용산아이파크몰점은 전체 2800㎡(850평)이며, 리모델링에 필요한 건자재 전시 공간을 1320㎡(400평)으로 가장 넓은 면적으로 구성했다.

침실, 거실, 자녀방 등 가정용 가구를 실제 생활하는 ‘실(室)’ 단위로 꾸민 공간도 70여가지, 1100㎡(330평)에 달한다. 키친웨어, 패브릭, 수납용품, 조명 등 생활용품 전시공간은 400㎡(120평)이다.

특히 인근 아파트 평면을 그대로 옮겨놓은 모델하우스 3곳의 공간을 전시한 점은 주목할 만하다. 이촌 코오롱 아파트 27평, 마포 삼성 아파트 32평, 용산 파크타워 51평 등 입주 10년 이상의 리모델링 시기가 도래한 인근 아파트 단지 평면으로 구성했다.

최근 인테리어 트렌드를 반영해 출시한 4가지 스타일 중 모던 화이트, 모던 내추럴, 모던 시크 등 3가지 스타일로 꾸몄다. 이촌 코오롱 아파트 27평의 경우, 주타깃층인 젊은 고객들이 선호하는 화이트를 주로 하고 여기에 최근 인테리어 트렌드인 그레이를 포인트로 해 집 전체를 보여주는 식이다.

고객은 라이프스타일별, 평형대별 모델을 직접 보고 리모델링을 계획할 수 있어 샘플이나 카탈로그로만으로 공사를 진행했을 경우의 시행착오를 크게 줄이고 통일성 있는 집꾸밈을 할 수 있다.

   
▲ 한샘 디자인파크 디자인파크 용산아이파크몰점에서 고객이 전문영업사원에게 상담을 받고 있다. ⓒ한샘 제공

생활용품관에서는 한일카페트, 메종, 실리만, 네오플램 등 1000여종의 생활용품을 다양하게 만날 수 있다.

각 공간에서는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다. 리모델링 공사 전문가, 키친&바스 디자이너, 가구 코디네이터, 패브릭 전문가 등 약 50여명의 전문가가 상주해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통일성 있는 공간을 꾸며준다.

한샘은 지난 48년간 실제 가정을 방문하며 한국인의 주거환경과 라이프스타일 유형을 연구했다. 이를 바탕으로 고객의 생애주기를 신혼부터 영아, 유아, 초중등, 고등생 자녀로 나누고 이를 매장에 반영했다.

예를 들어, 거실관에는 신혼 – 영아 자녀 – 유아 자녀- 초중등 자녀- 성인 자녀를 둔 가정의 거실을 차례로 꾸며놓았다. 3개 모델하우스 역시 신혼, 유아 자녀, 성인 자녀를 둔 가정의 집 전체를 보여준다.

한샘 디자인실 김윤희 상무는 “한샘 디자인파크 용산점에는 공간, 라이프스타일, 평형, 인테리어스타일, 자녀의 연령 등에 따라 약 70여개 공간을 직접 볼 수 있으니 봄을 맞아 집꾸밈을 계획하고 있는 고객들의 많은 방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디자인파크’란 리모델링 공사부터 가구, 생활용품까지 한샘이 제공하는 모든 아이템을 한 자리에 꾸며놓고 상담, 구매까지 원스탑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한 매장이다.

용산아이파크점은 대구 범어점과 중국 상해점, 스타필드 고양점에 이어 네 번째 디자인파크 매장으로 서울 시내에 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강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수연 기자 dailiesnews@naver.com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생활·이슈부
좌우명 : 세상은 이중잣대로 보면 안 되는 '뭔가'가 있다. 바로 보자.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연예 뉴스
南 서현-北 삼지연악단 깜작무대…

南 서현-北 삼지연악단 깜작무대…"잘 있으라, 잘 가시라 다시 만나요"

소녀시대 멤버 서현의 북한 예술단 공연에서 ...
트와이스 '캔디팝', 라인뮤직 1위…플래티넘급 관심 집중

트와이스 '캔디팝', 라인뮤직 1위…플래티넘급 관심 집중

한류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
LGBT 특집 방송…'혐오' 쏟아지는 관심 또는 응원어린 '지지' 사이

LGBT 특집 방송…'혐오' 쏟아지는 관심 또는 응원어린 '지지' 사이

교육방송(EBS)의 젠더 토크쇼 프로그램 &...
최신뉴스

김영철 방남 놓고 '南南 갈등'…북한 의도를 간파한 쪽은 與일까 野일까

김영철 방남 놓고 '南南 갈등'…북한 의도를 간파한 쪽은 與일까 野일까
여야가 북한의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 참석과 관련해 '천안함 폭침 주범...
베스트 클릭뉴스
1
서울시장 후보 열전④… 정의당 '저스티스 리그' 바람과 신지예 녹색당 시도
2
LG 로고 : 웃는 얼굴 '뒷낯'은 우는 얼굴①…LG이노텍 '시한부 단기계약직'의 비애
3
'국정농단' 최순실 징역형, 20년이나 25년이나...입꼬리 올린 채 담담 퇴장
4
[평창올림픽] 연이은 빙속 메달 추가...난장판 된 女 팀추월은 진흙탕 싸움
5
LG 로고 : 웃는 얼굴 '민낯'은 우는 얼굴②…LG사이언스홀 사회공헌은 '갑질'?
6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 3연임 앞두고 '최순실 악재'…낙마하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03462  |  주소 : 서울은평구 백련산로 177-11, 201호 (응암동 97-9) 데일리즈로그(주)  |  대표전화 : 02-385-3118  |  팩스 : 02-385-3119
등록번호 : 서울 아 0243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1일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민  |  편집인 : 김경수  |  편집국장 : 신원재(010-6331-3610)
Copyright © 2013 데일리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ie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