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즈
통일북한의 오늘과 내일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붕괴…잦은 실험으로 방사능 유출 가능성은?
강정욱 기자  |  dailiesnews@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데일리즈】강정욱 기자

북한이 지난달 6차 핵실험을 한 이후 핵실험장인 지하갱도에서 대규모 붕괴 사고가 일어나 200여 명이 숨졌을 가능성이 있다는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대해 북한 당국은 일체 발언이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국내 국가정보원과 군 당국, 통일부도 "보도에 대한 사실관계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고만 밝히고 있는 상황이다.

   
▲ 지난달 23일 북한 함경북도 길주 북북서쪽 23km 지역에서 리히터 3.0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는 보도가 방송을 타고 있다. ⓒ뉴시스

지난달 31일 일본 TV아사히는 북한 소식통을 인용해 지난달 10일께 북한 함경북도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지하갱도를 만드는 공사 중에 붕괴사고가 일어났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사고로 100명이 지하갱도 공사장에 갇혔으며, 이들에 대한 구조작업을 하는 사이에 추가 붕괴사고가 일어나 총 200여 명이 숨졌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파악했다.

우리 기상청 역시 지난달 30일 국회 국정감사에서 "핵실험장이 있는 풍계리 만탑산 지하에 60~100m의 공동이 생겼을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 핵실험을 할 경우 방사성 물질이 누출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사고는 지난달 3일 이곳에서 실시된 6차 핵실험으로 주변 지반이 약해졌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TV아사히는 전했다.

앞서 지난달 28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도 중국사회과학원 산하 지질 및 지구물리학협회 학자들의 말을 인용해 지난 9월 베이징에서 북한 대표단에게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한 번 더 핵실험이 이뤄질 경우 이곳의 산맥이 무너져 내릴 것'이라고 경고하기도 했다.

잇따른 해외 언론들도 풍계리 핵실험장 인근은 지반이 심하게 약해져 대형 연쇄붕괴와 더불어 이로 인한 대규모 방사성 물질 유출 가능성이 없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는 것.

다만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1일 지난 2006년 북한의 1차 핵실험 이후 탈북한 함경북도 길주군 출신 30명을 대상으로 방사선 피폭 여부를 검사하고 있으며 현재 3분의 2 정도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아사히신문은 북한의 핵실험으로 피폭된 북한 군인 등이 평양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고도 보도했다.

이에 더해 풍계리 인근 주민들 사이에서는 원인 불명의 병으로 갑자기 죽을 수도 있다는 소문이 돌고 있으며, 이 병을 '귀신병'이라고 부르며 두려워하고 있다고 아사히신문은 덧붙였다. 

한편, 전문가들은 더 이상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핵실험 더는 못하게 될 것이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강정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강정욱 기자 dailiesnews@daum.net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담당업무 : 정치·통일
좌우명 : '자본'을 감시하고 '권력'을 견제하는 눈은 작아도 할 수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연예 뉴스
방시혁, 대통령 표창…방탄소년단으로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받는다

방시혁, 대통령 표창…방탄소년단으로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받는다

인기 보이그룹으로 선정된 방탄소년단을 프로듀...
엄용수, 한국방송연기자 노동조합 송년회서 코미디지부장 취임

엄용수, 한국방송연기자 노동조합 송년회서 코미디지부장 취임

한국방송문화예술단체 후원회 결성식와 한국방송...
강다니엘 신드롬…어느 하나 빠짐없는 매력의 근원은?

강다니엘 신드롬…어느 하나 빠짐없는 매력의 근원은?

지난 8월 강다니엘이 시사주간지 ...
최신뉴스

'최순실 국정농단' 혐의…1년여 시간이 흐른 결과, 징역 25년ㆍ벌금 1,185억 원

'최순실 국정농단' 혐의…1년여 시간이 흐른 결과, 징역 25년ㆍ벌금 1,185억 원
국정농단 관련 비선 실세 최순실에 대한 재판 결과가 지난해 12월 시작된 이...
베스트 클릭뉴스
1
삼성생명, 금감원 제재 최다…이재용 부회장 없는 '관리 부실' 스멀스멀
2
'힐스테이트' 브랜드 추락?...현대ENG 연이은 안전사고와 구설수
3
[외부기고] 학교폭력 추방은 '지덕체(智德體) 조화'에 있다
4
'한국미술아트피아회전'…인사동 예술가들 한자리에 모이다
5
풍자와 해학의 걸작, ‘선달 배비장’…이번엔 해피엔딩일까?
6
조두순, 예정대로 3년 후 출소…현행법상 '재심 불가'로 청와대 청원 '실패'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편번호 : 03462  |  주소 : 서울은평구 백련산로 177-11, 201호 (응암동 97-9) 데일리즈로그(주)  |  대표전화 : 02-385-3118  |  팩스 : 02-385-3119
등록번호 : 서울 아 02435  |  등록일자 : 2013년 1월 21일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민  |  편집인 : 김경수  |  편집국장 : 신원재(010-6331-3610)
Copyright © 2013 데일리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dailie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