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첫 경복궁 경회루 특별관람 실시된다
상태바
올해 첫 경복궁 경회루 특별관람 실시된다
  • 강수연 기자
  • 승인 2020.07.21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즈 강수연 기자]

문화재청은 코로나19로 그동안 미개방됐던 국보 제224호 경복궁 경회루의 특별관람을 궁능 재개방일인 오는 7월 22일부터 10월 31일까지 시행한다고 밝혔다.

경회루는 연못 안에 조성된 대규모 2층 누각으로, 왕이 신하들과 연회를 베풀거나 사신을 접대하고, 가뭄이 들면 기우제를 지내는 등 국가 행사에 사용하던 건물이다.

경복궁 경회루 전경 ⓒ문화재청
경복궁 경회루 전경 ⓒ문화재청

경회루 특별 개방은 지난 2010년부터 기간을 정해 매년 꾸준히 특별관람이 진행됐다. 평소 접근이 제한됐던 경복궁 경회루의 장엄하면서도 아름다운 건축 미학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전문 해설사의 안내를 포함해 1일 3회(오전 10시, 오후 2시, 오후 4시)로 진행되며, 관람 소요시간은 30~40분이다.

또한, 관람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입장 시 마스크 착용 및 발열 체크, 안전거리 확보(2m) 등의 안전대책이 실시될 예정이다.

경회루 특별관람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경복궁 관리소 누리집(www.royalpalace.go.kr, 1인당 최대 2명까지 예약 가능)에서 관람 희망일 7일 전부터 1일 전까지 예약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