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탈 화산 폭발' 항공기 중단
상태바
필리핀 '탈 화산 폭발' 항공기 중단
  • 신겨울 기자
  • 승인 2020.01.13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즈 신겨울 기자]

지난 12(현지시간)부터 필리핀 중부 탈(Taal) 화산폭발하기 시작해 현재까지 주민과 관광객 6000명이 긴급 대피한 상태다.

필리핀지진화산연구소는 탈 화산의 경보를 5단계 가운데 위험한 수준의 폭발이 몇 시간 또는 며칠 안에 이뤄질 가능성이 있는 4단계로 격상했다.

13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해당국의 마닐라 공항의 항공폐쇄 등 후속조치 사항을 항공사에 신속히 공지하고 각 항공사들은 이를 바탕으로 결항조치를 추진 중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필리핀을 여행하고 있는 관광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운송수단 등 항공사별 대책을 체크하고 이행여부도 확인하고 있다""국민들의 피해나 불편이 최소화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필리핀 당국은 탈 화산섬을 영구 위험지역으로 선포해 관광객 등의 진입을 금지하고 반경 14이내에 거주하는 주민에게 대피령을 내렸다. 화산재로 인해 현지 시각으로 지난 12일 오후 6시부터 마닐라 국제공항의 항공기 운항은 전면 중단된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