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천 신정교~양평교 3.2km 자전거도로 LED로 밝아진다
상태바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3.2km 자전거도로 LED로 밝아진다
  • 전은솔 기자
  • 승인 2019.08.12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즈 전은솔 기자]

서울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는 자전거를 이용하는 주민들이 안양천을 더욱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방면 자전거도로 구간에 LED 가로등을 연말까지 설치한다고 12일 밝혔다.

안양천 가로등 설치 ⓒ뉴시스
안양천 가로등 설치 ⓒ뉴시스

가로등 설치 구간은 안양천 일대 신정교~양평교 3.2구간이다. 안양천은 하천을 끼고 있어 자전거로 출퇴근 및 운동하는 사람들이 많다

구는 안양천 신정교~양평교 구간 자전거도로 한 면에 가로등주 91, LED등기구 93, 분전함 3면을 설치한다.

구는 일반등보다 밝고 수명이 긴 LED등을 사용해 에너지 효율을 높인다. 구는 빛공해방지법 기준을 준수해 주변 시설과 자연환경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가로등주는 KS규격품으로 풍압에 유리하도록 원형 등주를 사용하며 철제로 제작해 매끄럽게 도장 처리한다.

구는 땅에 묻힌 전선과 가로등기구의 연결 접점을 등주 윗부분에 높게 설치한다. 하천 수위가 상승해도 전기가 물과 만나지 않도록 해 전기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구는 "신정교 하부는 안양천, 도림천이 합류하는 지점으로 세 갈래 길이 나 있어 자전거 사고 위험이 높은 지역"이라며 "가로등 설치로 주민들의 시야를 확보해 야간에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을 확보하고자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안양천 자전거도로에 조명을 설치해 야간 사고 발생률을 줄이겠다""누구나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안양천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