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 와 '-대'를 헷갈려 하는 사람이 정말 많대요"
상태바
"'-데' 와 '-대'를 헷갈려 하는 사람이 정말 많대요"
  • 강수연 기자
  • 승인 2018.12.07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법' 훈민정음] 한글 창제 572돌...우리말 제대로 알고, 사용합시다

[데일리즈 강수연 기자]

"우리 아빠가 어제 거기 되게 맛있으셨데", "제가 그거 써봤는대요. 되게 좋아요"

언뜻 보면 둘 다 맞는 말 같다. 하지만 두 문장 모두 맞춤법 표기 오류다. 심지어 내 주변엔 '-데, -대'를 다르게 써야하는지 조차 모르는 사람도 있다.

'-데'는 직접 경험한 사실을 말할 때 쓰는 말이고, '-대'는 남이 한 말을 전달 할 때 쓰는 말이다.

예를 들어, "내가 어젯밤에 그 드라마를 봤는대"는 틀리다. "내가 어젯밤에 그 드라마를 봤는데"가 맞는 표현이다.

또 "김 부장님이 제주도로 휴가를 가셨데"는 "김 부장님이 제주도로 휴가를 가셨대"로 써야 맞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