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 밖 세상③] 역사를 품은 도시 발레타와 엠디나...도시 전체가 ‘유네스코’인 몰타
[골목 밖 세상③] 역사를 품은 도시 발레타와 엠디나...도시 전체가 ‘유네스코’인 몰타
  • 홍세아 편집위원
  • 승인 2018.04.13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즈 홍세아] 스물아홉. 20대 마지막 한 해를 남겨두고 회사생활에 지친 나에게 힐링타임을 제공하고, 세상와 함께 숨 쉬는 기회를 갖기로 했다. 다양한 종류의 사람을 이해하는 나날을 보내기 위한 첫번째 여정은 지중해의 섬나라 몰타(Malta)로 정했다. 그 곳에서 현재에 만족하고 있는 그들과 함께 한 시간들을 공유한다. <편집자주>

몰타의 수도인 발레타는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에 등재됐다. (발레타 입구의 동상과 야경) 역사적으로 침략을 많이 받았던 몰타는 어디서나 적의 침입을 알아볼 수 있도록 도시를 설계했다.(발레타 내부에서 본 골목 전경) ⓒ데일리즈
몰타의 수도인 발레타는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에 등재됐다. (발레타 입구의 동상과 야경) 역사적으로 침략을 많이 받았던 몰타는 어디서나 적의 침입을 알아볼 수 있도록 도시를 설계했다.(발레타 내부에서 본 골목 전경) ⓒ데일리즈

몰타의 보석 ‘발레타’

몰타 여행에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있다면 바로 수도인 ‘발레타(Valletta)’다. 분주한 사람들 속에서 고요한 역사를 느낄 수 있는 묘한 분위기가 풍기는 곳. 거대한 성벽에서 느껴지는 웅장함과 발레타를 둘러싼 바다의 소리가 잘 어우러지는 곳.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으로 등록된 발레타는 개조 없이 건축물을 그대로 보존하고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또, 과거 특징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사람들이 거주하고 있는 몇 안 되는 도시 유적지로 꼽힌다. 역사의 흔적을 보물처럼 품고 있으니 도시에서 뿜어져나오는 카리스마에 감탄사를 내지를 수밖에.

발레타 안으로 들어가면 곳곳에서 건물 틈사이로 바다를 볼 수 있는데, 여기에도 역사적 이유가 있다.

몰타는 역사적으로 침략을 많이 받았던 국가다. 발레타 도시 전체가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그저 아름답다고 생각한 이 구조가 사실은 적군의 침입을 알기 위해 설계된 것이란다. 섬나라, 침략...잠깐 한국의 역사가 스쳤다.

발레타는 1565년 터키의 공격을 막아낸 이후, 이탈리아 건축가 ‘프란체스코 라파렐리’의 설계에 따라 건축됐다. 이후, 1570년부터 수도로의 역할을 시작했다.

수도라고 해서 런던이나 로마와 같은 대도시를 생각하면 곤란하다. 발레타 곳곳을 다 돌아봤자 반나절은커녕 3시간도 걸리지 않을 것이다. 수도의 크기가 0.8km2에 지나지 않기 때문이다.

런던의 면적이 1572km2, 로마 1285km2라고 하니 얼마나 작을지는 상상하기도 쉽지 않다.

엠디나는 몰타의 옛 수도로 귀족들이 모여 살았고, 현재도 상류층이 거주하고 있다.(엠디나 골목 풍경) 엠디나는 고요와 침묵의 도시로 불린다.(엠디나 내부 풍경) ⓒ데일리즈
엠디나는 몰타의 옛 수도로 귀족들이 모여 살았고, 현재도 상류층이 거주하고 있다.(엠디나 골목 풍경) 엠디나는 고요와 침묵의 도시로 불린다.(엠디나 내부 풍경) ⓒ데일리즈

옛 수도 ‘엠디나’

1570년 이전에는 ‘엠디나(Mdina)’가 몰타의 수도였다. 도시 역사만 3000년에 이르는 엠디나를 방문하면, 중세시대에 온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신기한 것은, 영화 촬영지 같은 이곳에 현재도 300여 명이 거주하고 있다는 것이다. 중세시대 유적지에 사는 사람이라니 영화 속을 잠시 탐험하는 기분이다.

고대에서 중세 사이 수도였던 엠디나에 살았던 사람들은 주로 귀족이었다. 현재 남아있는 사람들도 몰타의 상류층이라고 한다.

분주한 발레타와 달리 엠디나는 조용하다. 사람들이 ‘침묵’과 ‘고요’의 도시라고 부르는 이유다.

엠디나 골목골목을 돌아봤다면, 꼭 들러야 할 식당이 있다. 이름하여 폰타넬라(Fontanella).

엠디나 안에서도 경치가 좋기로 유명한 곳이다. 날씨가 좋은 날이면 발레타까지 펼쳐지는 몰타까지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다.

폰타넬라에서 초코케이크와 함께 푸른 바다와 하늘, 바람의 여유를 느껴보길...

몰타의 도시 풍경 ⓒ데일리즈
몰타의 도시 풍경 ⓒ데일리즈
몰타의 도시 풍경 ⓒ데일리즈
몰타의 도시 풍경 ⓒ데일리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03462 서울 은평구 백련산로 177-11, 201호 (응암동 97-9) 데일리즈로그(주)
  • 대표전화 : 02-385-3118
  • 팩스 : 02-385-3119
  • 명칭 : 데일리즈
  • 제호 : 데일리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435
  • 등록일 : 2013-01-21
  • 발행일 : 2013-01-21
  • 발행인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정민
  • 편집인 : 김경수
  • 대표 · 편집국장 : 신원재(010-6331-3610)
  • 데일리즈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데일리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aon@naver.com
ND소프트